오랜 객지 생활 끝에 10여년 만에 고향 삼포를 찾아가는 품팔이 노동자 정씨는 역을 향해 길을 가던 도중 영달이라는 청년과 동행한다. 가다가 술집에 저녁 요기차 들른 두 사람은 주인으로부터 도망친 술집 작부를 잡아 달라는 부탁을 받는데 얼마 안가 길에서 도망쳐 나온 백화를 만나게 된다.

About Admin

길라잡이

Similar Posts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